입덧
일반적으로 임신 2~3개월의 시기가 되면 나타나는 증상으로구토, 위장장애, 정신 불안, 어지럼증 등의 증후군을 입덧이라 하며임신 6주에서 시작해서 보통 16주정도 지나면 차차 없어지게 되는데 경우에 따라 오랫동안 고통을 받는 경우도 있다.

입덧은 신경이 예민한 사람, 남에게 의지하려는 경향이 강한사람, 좋은 환경에서 자란 사람일수록 심하게 나타나며 속 울렁거림, 구토, 어지러움, 침과 담액을 토함, 먹지 못함, 얼굴색이 누렇게 변하는 증상이 나타난다.

물론 임신 초기에 임신이라는 기쁨과 함께 찾아오는 증상이지만 일반적인 식사가 어려울 정도로 구토가 심하거나 이로 인한 어지러움, 체력저하 등이 있을 경우 태아에도 문제를 줄 수 있어 태기를 안정시키면서 약해진 소화기능을 회복해 주는 치료를 통해서 건강한 임신유지에 도움을 주게 된다.

쪽지를 전송하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쪽지보내기
받는이(ID/닉네임)
내용
쪽지가 도착하였습니다.
쪽지 내용을 읽어오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