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실금이란?

요실금이란 자신의 의지와 무관하게 소변이 새는 배뇨이상으로 사회적 활동 또는 위상상의 문제를 일으키며 우리나라의 경우 중년기 여성 인구의 30% 정도에서 요실금을 호소하며, 노인층에서의 발생빈도는 더욱 높습니다.

여성이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방광근육이 비대해지고 방광벽이 두꺼워져서 방광 확장능력이 감소하게 되어 방광내에 저장할 수 있는 소변의 양이 300~400ml에서 200~300ml로 감소하게 됩니다.

특히 반복되는 임신과 출산 또는 수술 등으로 방광과 요도를 지탱하는 골반근육과 방광이 쳐지거나 폐경기 이후 요도와 방광의 혈관들이 위축되는 것도 요인으로 작용됩니다.

생리적인 면으로 남성의 1/4밖에 되지 않는 짧은 요도길이도 요실금의 발병원인으로 볼 수 있습니다. 또한 노인의 경우 대뇌의 중추 기능이 저하되어 방광 충만감을 감지하는 능력이 저하되고 방광을 완전히 비우는 능력이 감소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소변을 보고 싶다고 느낀 후 소변을 볼 적절한 장소를 빨리 발견하지 못하게 되며 요실금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쪽지를 전송하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쪽지보내기
받는이(ID/닉네임)
내용
쪽지가 도착하였습니다.
쪽지 내용을 읽어오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